게시날자 : 2018-01-25

주체107(2018) 년 1월 25일 《보도》

 

온 민족이 힘을 합쳐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어나가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련합회의 진행, 해내외의 전체 조선민족에게 보내는 호소문 채택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올해 신년사에서 제시하신 조국통일과업관철을 위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련합회의가 24일 인민문화궁전에서 진행되였다.

련합회의에는 양형섭동지, 김영철동지, 로두철동지와 우당위원장, 사회단체 일군들, 6.15공동선언실천 북측위원회, 조국통일범민족련합, 조국통일범민족청년학생련합 북측본부, 민족화해협의회 일군들을 비롯한 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대표들이 참가하였다.

련합회의에서는 의제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올해 신년사에서 제시하신 조국통일과업을 철저히 관철하기 위한 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들의 과업에 대하여》를 토의하였다.

련합회의에서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양형섭동지의 보고에 이어 조국평화통일위원회 위원장 리선권동지, 조선사회민주당 중앙위원회 위원장 김영대동지, 김일성-김정일주의청년동맹 중앙위원회 1비서 박철민동지가 토론하였다.

보고자와 토론자들은 민족의 운명과 통일조국의 미래에 대한 불같은 사랑, 민족의 최대숙원을 기어이 풀어나가시려는 숭고한 사명감과 확고부동한 의지가 맥박치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신년사는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의 가슴을 무한히 격동시키고있다고 말하였다.

그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신년사에서 북과 남에 다같이 의의있는 해인 올해에 북남관계를 개선하며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어나가기 위한 강령적인 과업을 제시하신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민족적대사들을 성대히 치르고 민족의 존엄과 기상을 내외에 떨치기 위해서도 동결상태에 있는 북남관계를 개선하여 뜻깊은 올해를 민족사에 특기할 사변적인 해로 빛내여야 합니다.》

보고자와 토론자들은 올해에 조선반도의 평화적환경부터 마련해나갈데 대하여 언급하면서 남조선당국이 우리 민족에게 참을수 없는 재앙을 몰아오게 될 미국과의 전쟁연습을 영원히 중단하고 남조선에 미국의 핵전략자산들과 침략무력을 끌어들이는 일체 행위들을 걷어치워야 한다고 말하였다.

그들은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가 우리의 국가핵무력완성으로 달라진 민족의 위상에 맞게 민족제일, 민족자주, 반전평화의 구호를 높이 들고 북남관계개선을 방해하고 정세를 긴장시키려는 내외호전세력들의 북침전쟁책동을 반대하는 투쟁을 과감히 벌려나갈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민족적화해와 통일을 위해 민족성원모두가 책임과 역할을 다하여야 한다고 하면서 그들은 북과 남사이의 접촉과 래왕을 활발히 벌려 북남관계개선을 추동하고 통일분위기를 고조시켜나가야 할것이라고 말하였다.

그들은 우리 청년학생들이 남조선과 해외의 청년학생단체들과 긴밀히 련대하여 자주통일운동에서 공동보조를 취하며 통일선봉대로서의 역할을 책임적으로 수행함으로써 거족적인 통일운동을 힘있게 추동해나갈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북남사이에 제기되는 모든 문제를 우리 민족자체의 힘으로 풀어나가려는 확고한 립장과 관점을 가져야 한다고 하면서 그들은 남조선당국이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치면 해결하지 못할 문제가 없다는것을 명심하고 민족자주의 궤도를 따라 곧바로 나아갈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보고자와 토론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력사적인 신년사를 높이 받들고 공화국창건 일흔돐이 되는 뜻깊은 올해에 온 민족이 힘을 합쳐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기 위한 거족적인 투쟁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설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련합회의에서는 해내외의 전체 조선민족에게 보내는 호소문이 참가자들의 열렬한 박수속에 채택되였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