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18-04-19

주체107(2018) 년 4월 19일 《기사》

 

4월인민봉기

 

4월인민봉기는 1960년 4월 남조선청년학생들과 인민들이 미제와 리승만괴뢰도당을 반대하며 자유와 해방, 새 정치와 새 생활을 요구하여 일으킨 대중적인 반미반파쑈항쟁이다.

위대한 수령 김일성주석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4월인민봉기는 미제와 그 앞잡이들의 식민지통치밑에서 오래동안 쌓이고 쌓였던 남조선인민들의 원한과 분노의 폭발이였으며 남조선전역에서 수백만명에 이르는 광범한 군중이 참가한 대중적인 반미구국항쟁이였습니다.》

4월인민봉기는 미제와 그 앞잡이들의 식민지통치밑에서 오래동안 쌓이고 쌓였던 남조선인민들의 원한과 분노의 폭발이였다.

인민봉기의 도화선으로 된것은 1960년 3.15부정《선거》에서 류례없는 테로와 협잡을 감행하여 리승만역도의 괴뢰대통령 《4선》과 리기붕의 괴뢰부대통령《당선》을 날조한것이였다.

이 《선거》협잡은 리승만파쑈독재《정권》에 대한 남조선인민들의 분노를 폭발시켰다.

《선거》당일인 3월 15일 경상남도 마산시 중고등학교 학생들은 시내 로동자, 시민들과 함께 《협잡선거 물리치자》, 《이번 선거는 무효다. 개표하지 말라》 등의 구호를 웨치면서 시위투쟁에 떨쳐나섰다.

괴뢰경찰에 의하여 시위군중 10명이 사망되고 70여명이 부상당하자 시위투쟁은 곧 봉기로 넘어갔으며 그 투쟁대오에는 2만 3 000여명의 군중이 망라되였다.

마산 학생들과 시민들에 의하여 시작된 반《정부》투쟁의 첫 봉화는 남조선전역으로 퍼져가 서울, 대구, 부산을 비롯한 여러 지역에서 련이어 시위투쟁이 벌어졌다.

인민들의 투쟁이 점차 확대되고 고조되여가는 가운데 마산에서는 새로운 대중적항쟁이 일어났다.

제2차 마산봉기의 발단으로 된것은 3월 시위투쟁 당시 마산앞바다에서 놈들에게 무참히 학살당한 김주렬학생의 시체가 4월 11일에 발견된것이였다.

 

괴뢰도당에 의하여 무참히 학살된 김주렬학생의 시체

 

4월 15일까지 계속된 이 투쟁에는 3만 5 000여명의 많은 군중이 참가하여 괴뢰도당에게 심대한 타격을 주었다.

마산의 청년학생들과 인민들이 벌린 영웅적투쟁은 자유와 민주주의를 위한 전인민적항쟁의 신호로, 서곡으로 되였으며 그 준비로 되였다.  마산에서 시작된 남조선인민들의 투쟁은 그 중심이 서울로 옮겨지게 됨으로써 더욱 급속히 확대발전하게 되였다.

서울에서의 대중적진출은 4월 18일 4 500여명의 고려대학교 학생들의 가두시위로부터 시작되였다. 서울에서 일어난 학생들의 대중적투쟁은 급격히 확대되였다.

4월 19일 서울의 대학생들을 비롯한 봉기자들은 《썩은 정치 물러가라!》, 《리승만정권 타도하라!》 등 구호를 들고 괴뢰군경들을 물리치면서 저주로운 반동의 소굴인 괴뢰 《중앙청》으로 밀려갔으며 악명높은 《반공회관》과 《서울신문사》 및 《자유당본부》를 불살라버렸다.

이와 함께 봉기군중들은 미제의 식민지략탈기관인 남조선주재 미국경제조정관실, 미국경제협조처 사무실을 돌로 까부셨다.

봉기는 서울, 부산, 인천, 광주, 수원, 진주, 대전, 충주 등 남조선의 거의 모든 도시와 지방들에서 일어났으며 각계각층의 수백만군중이 참가하였다.

 

항쟁의 거리에 떨쳐나선 학생들과 시민들

 

인민봉기가 남조선전역을 휩쓸게 되자 이에 당황한 미제와 그의 앞잡이들은 괴뢰정부의 구성을 부분적으로 개조하는 방법으로 인민들의 투쟁을 무마하려고 시도하는 한편 무력을 동원하여 봉기자들에 대한 가혹한 탄압을 감행하였다. 그러나 미제와 그 앞잡이들의 어떠한 류혈적폭압도 남조선인민들의 영웅적투쟁을 막을수 없었다.

봉기에 떨쳐나선 남조선인민들은 피어린 투쟁을 통하여 마침내 미제의 오랜 앞잡이 리승만괴뢰정권을 뒤집어 엎었다.

4월인민봉기는 남조선의 광범한 인민대중에게 단결하여 억압자들을 반대하는 투쟁에 일떠선다면 어떠한 원쑤들의 아성도 능히 짓부실수 있다는 확신을 안겨 주었다.

4월인민봉기후 남조선인민들의 투쟁은 보다 높은 단계에로 심화발전되였으며 특히 외세를 배격하고 조국을 자주적으로 통일하기 위한 애국적투쟁으로 빨리 발전하였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