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17-01-27

주체106(2017) 년 1월 27일 《보도》

제17차 조국통일범민족련합 공동의장단회의 진행

 

제17차 조국통일범민족련합(범민련) 공동의장단회의가 26일 북과 남, 해외사이에 모사전송의 방법으로 진행되였다.

회의에서는 온 민족이 뜻과 힘을 합쳐 거족적통일운동의 전성기를 열어나가기 위한 올해 범민련의 활동방향이 토의되였다.

회의에서는 보고가 있었다.

보고는 지난해 범민련이 조국통일3대원칙과 민족공동의 합의들을 존중하며 북남관계개선의 길을 열어나가는것을 중요과업으로 내세우고 투쟁하여온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범민련은 뜻깊은 올해에 온 민족이 힘을 합쳐 자주통일의 대통로를 열어나갈데 대한 공화국 정부, 정당, 단체 련합회의 호소문을 전폭적으로 지지한다고 강조하였다.

보고는 올해를 민족사에 특기할 자주통일의 새 국면을 열어놓는 매우 의의깊은 해로 빛내이는데서 나서는 과업과 방도들에 대하여 다음과 같이 지적하였다.

범민련은 북남사이의 첨예한 군사적충돌과 전쟁위험을 해소하고 북남관계개선분위기를 높여나가며 평화적환경을 마련하기 위하여 계속 앞장에서 노력해나갈것이다.

북남간의 불신과 전쟁위험을 격화시키는 온갖 비방중상과 불순한 적대행위들을 단호히 배격하며 《년례적》이니, 《방어적》이니 하는 간판밑에 외세와 함께 벌려놓는 각종 명목의 침략적인 합동군사연습과 무력증강책동을 반대하는 반전평화운동의 불길을 더욱 세차게 지펴올려야 한다.

당면하여 조선반도에서 군사적긴장을 격화시키고 신성한 조국강토를 핵전쟁마당으로 만들려는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의 《싸드》배치를 철저히 저지시켜야 한다.

범민련은 온 겨레의 지향과 념원에 맞게 북남관계개선분위기를 높여나가기 위하여 적극적인 노력을 기울일것이다.

조국통일3대원칙과 력사적인 6.15공동선언, 10.4선언과 같은 북남합의들을 존중하고 실천에 옮기기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적극 벌려나가야 한다.

범민련은 나라의 평화와 자주통일의 새로운 출로를 열어나가려는 일념을 안고 전민족적인 통일대회합이 명실공히 해내외의 각계각층 대표들과 인사들이 폭넓게 참가하는 력사적인 민족대회합으로 되도록 하기 위하여 총궐기해나설것이다.

민족의 근본리익을 중시하고 북남관계개선을 바라는 사람이라면 사상과 제도, 지역과 리념, 당파와 소속, 계급과 계층의 차이를 초월하여 해내외의 각계각층과 굳게 손잡고 삼천리조국강토우에 기어이 제2의 6.15통일시대를 펼쳐놓아야 한다.

범민련은 민족의 통일지향에 역행하는 내외반통일세력의 도전을 짓부셔버리기 위한 전민족적운동을 앞장에서 추동해나갈것이다.

우리 겨레의 운명은 안중에도 없이 저들의 침략적, 패권적야욕만을 추구하는 미국을 비롯한 외세의 부당한 간섭과 전쟁도발책동을 끝장내며 민족분렬의 원흉, 온갖 불행과 고통의 화근인 미군을 남측지역에서 몰아내기 위한 대중적투쟁의 불길을 더욱 세차게 지펴올려야 한다.

진정한 민족의 주적도 가려보지 못하고 동족대결에서 살길을 찾는 반통일사대매국세력의 준동을 저지시키기 위한 전민족적운동을 보다 힘차게 벌려나가야 한다.

보고는 범민련이 자주통일의 선봉대, 민족대단합의 기수로서의 책임과 영예로운 사명을 다해나감으로써 력사적인 7.4공동성명발표 마흔다섯돐과 10.4선언발표 열돐이 되는 뜻깊은 올해를 자주통일의 새 국면을 열어놓는 매우 의의깊은 해로 빛내일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회의에서는 공동결의문이 채택되였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