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1-02-09

주체110(2021)년 2월 9일 《상식》

 

하늬바람

 

서북쪽이나 북쪽에서 불어오는 바람을 《하늬바람》이라고 한다.

18세기의 책 《성호새 설류선》에서는 서풍을 《한의》라고 하였고 《이아》라는 책에서는 이 바람을 《태풍》이라 한다고 하였다.

《하늬바람》은 큰바람이라는 뜻에서 《한의바람》으로부터 이루어진 말이다.

《한》은 형용사 《하다》의 줄기《하》에 토《ㄴ》이 붙은 형태로 《큰, 많은》의 뜻을 가리키였다.

15~16세기에는 큰비를 《한비》라고 하였으며 큰길을 《한길》이라고 하였다.

그러므로 《한의바람》은 큰바람이란 뜻이다.

옛날책에서 《하늬》를 《한의》라고 하고 《태풍》이라고 한것은 이 말이 이루어진 연원을 반영한것이다.

조선반도에서 제일 사납고 크게 부는 바람은 북풍이나 서북풍이다.

그것은 아시아서북쪽이나 북쪽은 넓은 대륙에서 대륙성기후와 관련되는 차고 강한 바람이 불어오는것과 관련되여있기때문이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