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2-10-01

주체111(2022)년 10월 1일 《기사》

 

그 사랑, 그 믿음이 있기에

 

몇해전 11월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 어느한 공장을 현지지도하실 때 있은 일이다.

몰라보게 변모된 공장의 전경을 바라보시며 정말 멋있다고, 겉만 보고서도 현대적인 식료공장이라는것이 알린다고, 공장의 면모가 완전히 일신되였다고 못내 기뻐하신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공장의 여러곳을 돌아보시면서 현대화정형을 구체적으로 료해하시였다.

당의 의도에 맞게 모든 생산공정들의 자동화, 무인화, 무균화, 무진화가 훌륭히 실현된데 대하여 커다란 만족을 표시하시고 공장의 원림록화도 잘되였으며 생산문화, 생활문화도 높은 수준에서 실현되였다고 하시면서 안팎으로 일색인 멋쟁이공장, 로동당시대의 본보기공장이라는 최상의 평가를 안겨주신 경애하는 원수님,

일군들의 가슴은 세찬 격정으로 끓어올랐다.

공장을 새 세기의 요구에 맞게 현대화할데 대한 과업을 제시하시고 그를 위한 은정깊은 조치를 취해주시며 바쳐오신 자신의 크나큰 심혈과 로고는 묻어두시고 모든 성과를 자기들에게 고스란히 안겨주시니 그 사랑, 그 믿음을 무엇으로 다 표현할수 있으랴.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현대화된 공장을 돌아본것도 기쁘지만 주체사상으로 철저히 무장한 공장로동계급의 사상정신적풍모를 보게 된것이 더욱 기쁘다고, 당과 운명을 함께 하려는 그들의 마음을 읽으면서 배심이 든든해졌으며 큰 힘을 얻었다고, 우리의 미더운 로동계급이 있기에 그 어떤 어려운 난관도 웃으며 헤쳐나갈수 있다는것을 다시금 새겨안았다고 뜨겁게 말씀하시였다.

미더운 로동계급이 있기에!

정녕 그이의 말씀에는 일편단심 당만 믿고 따르려는 순결한 충성심을 안고 강용한 정신력을 폭발시켜 기적과 위훈을 창조해온 영웅적인 우리 로동계급에 대한 열렬한 사랑과 절대의 믿음이 맥박치고있었다.

절세위인의 그 사랑, 그 믿음이 있기에 우리 로동계급은 주체혁명의 선봉부대, 나라의 맏아들답게 조국과 혁명앞에 지닌 영예로운 사명과 임무를 훌륭히 수행해나가고있는것이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