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1-09-18

주체110(2021)년 9월 18일 《보도》

 

다심한 어버이사랑속에 활짝 피여나는 행복동이들의 밝은 웃음

 

어머니당의 은정속에 앞날의 주인공으로 씩씩하게 자라나는 행복동이들의 기쁨이 날로 더욱 꽃펴나고있다.

후대들을 제일로 아끼고 사랑하시는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께서는 수도의 원아들과 탁아소, 유치원어린이들에게 맛좋은 포도를 보내주시는 은정을 베풀어주시였다.

친어버이의 다심한 사랑이 어린 과일을 받아안은 아이들의 기쁨이 곳곳에 넘쳐났다.

만경대혁명학원, 강반석혁명학원의 원아들은 갈수록 더해만지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사랑을 가슴깊이 간직하고 혁명의 믿음직한 골간으로 억세게 자라날 굳은 결의를 다지였다.

평양육아원, 애육원과 초등학원, 중등학원들에도 원아들의 웃음소리가 차넘치였다.

탐스러운 포도를 맛나게 먹으며 웃고 떠드는 어린이들과 원아들을 보면서 보육원들과 교양원, 교직원들은 이 땅의 천만자식모두를 한품에 안아 열과 정을 다해 키워주는 어머니당의 따사로움을 가슴뜨겁게 절감하였다.

아이들의 행복한 모습은 수도의 탁아소, 유치원, 가정들에도 밝은 웃음꽃을 피웠다.

(조선중앙통신)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