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1-10-21

주체110(2021)년 10월 21일 《보도》

 

전국적인 벼가을 결속

 

5개년계획의 첫해부터 당이 제시한 알곡생산목표를 기어이 점령할 드높은 열의안고 떨쳐나선 각지 농업부문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벼가을을 결속하였다.

평양시안의 만경대구역, 력포구역, 형제산구역의 농장들에서 벼종합수확기를 비롯한 농기계들의 가동률을 높이고 로력조직을 짜고들어 매일 벼베기계획을 넘쳐 수행하였다.

평안북도의 정주시, 룡천군, 운전군, 곽산군 등의 농장들에서는 포전별, 필지별에 따르는 공정간 맞물림을 잘하고 교대간 협동을 강화하고있으며 평안남도 안주시, 숙천군, 문덕군, 평원군의 농장들에서도 로력과 운반수단을 합리적으로 배치하여 베여놓은 벼단을 신속히 거두어들이면서 낟알털기도 립체적으로 내밀고있다.

황해북도, 황해남도의 시, 군들에서는 최근에 비가 자주 내린 조건에서 시급히 곡식을 말리우는 사업을 앞세우면서 가을걷이를 적극 내밀고있다.

함경북도, 남포시 등지의 농장들에서는 벼가을을 마무리한 기세로 낟알털기에 주력하고있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