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22-05-22

주체111(2022)년 5월 22일 《보도》

 

당, 정권, 무력기관, 사회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 조선인민군, 사회안전군 장병들

고 현철해동지의 령구를 찾아 조의 표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방성 총고문인 조선인민군 원수 현철해동지의 서거에 즈음하여 당, 정권, 무력기관, 사회단체, 성, 중앙기관 일군들, 조선인민군, 사회안전군 장병들이 21일 고인의 령구를 찾아 조의를 표시하였다.

조객들은 투철한 혁명적수령관을 지니고 인민군대안에 수령의 유일적령군체계를 철저히 실현하고 당대렬의 순결성을 보장하기 위한 투쟁에서 혁혁한 공훈을 세운 우리 당과 국가, 혁명무력의 저명한 정치군사활동가를 잃은 슬픔을 안고 조의식장에 들어섰다.

경애하는 김정은동지의 존함을 모신 화환이 고인의 령구앞에 놓여있었다.

또한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조선로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내각 등의 명의로 된 화환들이 놓여있었다.

추도곡이 울리는 가운데 당, 무력기관, 사회단체, 성, 중앙기관 등의 명의로 된 화환들이 진정되였다.

조객들은 당과 수령에 대한 충실성을 불변의 신념으로 간직하고 생의 마지막순간까지 우리 혁명무력의 강화발전과 사회주의조국의 부강번영을 위하여 헌신적으로 투쟁한 고 현철해동지를 추모하여 묵상하였다.

그들은 고인의 유가족들에게 심심한 조의를 표시하였다.

 

(조선중앙통신)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