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tico                     

기사게시날자 : 2019-01-24

...목록으로
주체108(2019)년 1월 24일 [선전화]

 

선전화 《력사적인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의 전성기를 열어나가자!》

 

지금 북남관계는 새로운 국면에 들어서고있다. 우리 겨레앞에는 미증유의 사변들로 훌륭히 장식한 지난해의 귀중한 성과들에 토대하여 올해에 북남관계발전과 평화번영, 조국통일을 위한 투쟁에서 더 큰 전진을 이룩하여야 할 중대한 임무가 나서고있다.

 

 

선전화 《력사적인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의 전성기를 열어나가자!》에는 절세위인께서 력사적인 신년사에서 제시하신 구호를 높이 추켜들고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올해를 북남관계발전과 조국통일위업수행에서 또 하나의 획기적인 전환을 가져오는 력사적인 해로 빛내일 온 겨레의 드팀없는 의지가 반영되여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원수님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온 민족이 〈력사적인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의 전성기를 열어나가자!, 이 구호를 높이 들고나가야 합니다.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바라는것은 우리 겨레의 한결같은 념원이다.

외세에 의한 국토량단의 비극을 세대를 이어가며 뼈저리게 통감하고있는 당사자, 가슴속에 언제나 통일을 안고 사는 민족이 우리 조선민족이다.

외세에 의해 나라가 분렬된지도 70여년이라는 기나긴 세월이 흘러갔다. 하지만 우리 겨레는 어느 하루도 평화와 통일에 대해 잊어본적이 없다. 항시적인 전쟁위기에 놓여있는 조선반도의 비정상적인 상태를 끝장내고 끊어진 민족의 혈맥과 지맥을 다시 이어 민족의 존엄과 기상을 온 세상에 떨치려는것은 우리 겨레의 지향이고 요구이다.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바라는 해내외 온 겨레의 드높은 열망과 의지가 그대로 담긴것이 바로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이다.

선언들에는 북남사이의 적대관계해소와 다방면적인 협력과 교류, 조선반도를 가장 평화롭고 길이 번영하는 민족의 참다운 보금자리로 만들어나가기 위한 실질적인 대책과 방도들이 구체적으로 제시되여있다.

그런것으로 하여 북과 남, 해외의 우리 겨레는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을 북과 남이 뜻과 힘을 합쳐 민족화합의 새 력사, 공동번영의 새시대를 열어나갈것을 온 세상에 선포한 선언, 조선반도에서 전쟁위험을 가시고 군사적긴장을 완화하여 평화와 안전의 새봄을 마련한 선언, 동북아시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전보장에 새로운 돌파구를 마련하고 국제정치흐름에 커다란 지각변동을 가져온 중대한 선언 등으로 격찬하면서 적극 지지환영하고있다.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의 정당성과 생활력은 현실을 통해 뚜렷이 립증되였다.

력사적인 판문점선언의 채택이후 북남관계에서는 극적인 변화가 일어났다. 북남사이에 다양한 분야에서의 대화와 접촉이 이루어지고 평화와 번영, 통일의 미래를 락관하게 하는 소중한 성과들이 마련되여 온 겨레를 기쁘게 해주었다. 이러한 속에 북남관계를 보다 높은 단계에로 발전시키고 조선반도의 공고한 평화를 실현하며 화해와 통일의 대하가 더욱 세차게 흐르도록 하기 위한 실천적조치들이 담긴 9월평양공동선언이 채택되였다. 이것은 이미 이룩한 성과들을 공고히 하고 북남관계를 새로운 평화의 궤도, 화해협력의 궤도우에서 가속적으로 발전시켜나가도록 추동하였다.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이야말로 북남관계를 신뢰와 화해의 관계로 확고히 전환시키고 새로운 평화와 번영, 통일에로의 길을 열어주는 민족공동의 대강이다.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할 때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의 전성기가 열려지게 된다는것은 의심할바 없다.

북과 남, 해외의 온 겨레는 《력사적인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의 전성기를 열어나가자!》, 이 구호를 높이 들고 용기백배하여 투쟁함으로써 올해 조국통일위업수행에서 획기적인 전환을 가져와야 할것이다.

 

되돌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