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날자 : 2019-04-26

주체108(2019) 년 4월 26일 《보도》

 

위훈창조의 열풍속에 치솟는 언제

 

어랑천발전소건설장에서

 

어랑천발전소건설장이 세차게 끓어번지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력사적인 외국방문의 길에 오르시였다는 소식에 접한 이곳 건설자들은 보다 높은 공사실적을 기록하기 위한 투쟁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섰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인민에 대한 당의 믿음과 사랑, 당에 대한 인민대중의 절대적인 지지와 신뢰에 기초한 당과 인민대중의 혼연일체, 바로 여기에 우리 혁명대오의 공고성과 위력의 원천이 있으며 모든 승리의 기본담보가 있다.》

우리 조국과 인민을 위해 지난 1월과 2월에 이어 또다시 머나먼 애국장정을 이어가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그리며 어랑천발전소건설자들은 그이의 발걸음에 심장의 박동을 맞추어갈 불타는 결의에 충만되여있다.

당지도소조와 현장지휘부의 일군들은 비상히 앙양된 대중의 정신력을 남김없이 폭발시켜 그들모두가 혁신의 기수, 창조의 능수들로 되도록 적극 고무추동하고있다.

또한 팔향언제와 창포언제, 발전기실건설, 물길굴뚫기 등 방대한 공사들이 벌어지는데 맞게 선후차를 바로 정하고 립체전을 벌리도록 공사조직을 짜고들어 진행하고있다.

실적이 떨어진 단위들에는 필요한 로력을 보충해주는 등 력량의 집중과 분산, 자재보장을 적극 따라세워 공사전반이 빠른 속도로 추진되도록 하고있다.

지난해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팔향언제건설장에 모시였던 청진금속건설련합기업소 일군들과 로동계급이 혁신의 앞장에서 내달리고있다.

이들은 언제가 높아질수록 콩크리트치기작업이 불리하지만 공사속도를 조금도 늦추지 않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력사적인 외국방문소식에 접한 때로부터 매일 1 000㎥이상의 타입실적을 기록하고있다.

좌안언제를 정점까지 쌓아올린 이들은 우안언제콩크리트치기에 모든 힘을 집중하면서 성과를 확대해나가고있다.

창포언제건설장에서도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그리는 충정의 마음이 대하마냥 용용히 굽이쳐흐르고있다.

함경북도청년돌격대원들은 완공된 언제우에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모실 그날을 앞당기기 위해 청춘의 슬기와 용맹을 남김없이 떨치고있다.

이곳 청년돌격대원들은 차디찬 물속에 서슴없이 뛰여들어 한치한치 가물막이를 진행하면서 공사의 돌파구를 앞장에서 열어나가고있다.

언제콩크리트치기에 진입한 각 시, 군대대의 건설자들도 서로의 창조적지혜와 힘을 합쳐가며 매일 맡겨진 공사과제를 어김없이 수행하고있다.

물길굴뚫기공사장에 나래치는 위훈창조의 열풍은 높은 공사실적으로 이어지고있다.

돌격대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외국방문기간 물길굴뚫기에서 혁신을 이룩할 불같은 일념 안고 련속천공, 련속발파를 들이대고있다.

자력갱생, 견인불발의 혁명정신으로 만장약한 각 대대지휘관들과 돌격대원들은 각이한 암질조건에 따르는 합리적인 천공방법들을 받아들이고 설비들의 가동률을 높이는데 선차적인 힘을 넣고있다.

대대별굴진경기가 활발히 벌어지는 속에 물길굴굴진실적은 계속 높아져 총관통의 날이 하루하루 다가오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에 대한 절절한 그리움을 안고 견인불발의 투쟁을 벌려나가는 이곳 건설자들에 의하여 어랑천전역에서는 당중앙결사옹위의 성새마냥 만년대계의 언제가 높이 쌓아지고있다.

 

 

 

 



Facebook Twitter LinkedIn Google Reddit Pinterest KakaoTalk Naver